[포커스人] 광주시민 무력진압 '거부'...정웅 명예장로 별세

김산 기자 김산 기자 / 기사승인 : 2021-12-27 09:03:11
  • -
  • +
  • 인쇄
-방위사단장 재직시 광주민주화운동 강경 진압 '거부'
-기독교대한성결교회 '제1회 자랑스러운 성결인상' 수상
-국립대전현충원 안장

▲고 정웅 중앙성결교회 명예장로

"시민을 상대로 강경진압을 하라니. 저는 못합니다"

 

군 복무 시설인 5·18광주민주화운동 당시 신군부의 시민 강경 진압 명령을 거부했던 정웅 중앙성결교회 명예장로가 23일 별세했다. 향년 93세.

 

정 장로는 지난 1980년 광주민주화운동 당시 광주 제31향토방위사단장을 맡고 있었다. 당시 학생들의 시위를 무력으로 진압하라는 상부 명령을 신앙의 양심으로 거부한 인물이다. 

 

이후 지난 1988년엔 제13대 총선에서 91.5%의 득표율로 광주 북구에서 당선된 뒤 활발한 의정 활동과 더불어 평화민주당 5·18 진상조사특별위원장으로 광주민주화운동에 대한 진실 규명에 앞장섰다.

 

고인이 된 정 장로는 그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5월 기독교대한성결교회(총회장 지형은 목사)가 주최한 ‘제1회 자랑스러운 성결인상’을 수상한 바 있다. 

 

유족으로는 부인 전성원 명예장로(중앙성결교회)와 장남 대균(경희대 교수) 성균(신한대 교수), 자부 이현미(웨스트민스터대학원대학교 교수) 윤정현씨 등이 있다. 오늘(27일) 발인 예배를 가진뒤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될 예정이다.

 

김산 기자 snae@segyetoday.com

[저작권자ⓒ 세계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산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선교

+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