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 국내 28번째 환자 발생…3번환자 지인, 명지병원서 치료중

홍정원 선임기자 / 기사승인 : 2020-02-11 10:20:54
  • -
  • +
  • 인쇄

 

▲ 정부는 1월 30일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책 종합 점검회의를 열었다. 이날 총리, 경제·사회부총리, 관계부처 장관, 17개 시·도지사가 참석했다. 보건복지부 제공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28번째 확진자가 생겼다.

 

11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28번째 환자(30세 여, 중국인)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국내 확진환자는 총 28명이다. 이 중 4명은 퇴원했다.

 

28번 환자는 앞서 확진된 3번 환자의 지인이다. 자가격리를 하던 중 검사 받았고 이날 양성 결과가 나왔다. 현재 명지병원에 격리, 치료를 받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정원 선임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정치

+

스포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