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이천 물류창고 화재 물류창고 시공사 등 4개 업체 압수수색

우도헌 기자 / 기사승인 : 2020-04-30 17:54:14
  • -
  • +
  • 인쇄

▲ 연합뉴스 제공.

 

대규모 인명피해가 발생한 이천 물류창고 공사현장 화재를 수사중인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30일 시공업체 등 관련 업체들에 대한 압수수색에 나섰다. 

 

경찰은 이날 오후 물류창고 공사 시공사인 ㈜건우의 충남 천안 본사 사무실에 대해 압수수색을 벌여 건축주인 주식회사 한익스프레스의 서울 서초구 본사 사무실과 감리업체, 설계업체까지 모두 4개 업체를 상대로 동시에 진행됐다.

 

경찰은 이번 압수수색을 통해 설계도면 등 관련 서류를 확보한 뒤 비교·분석해 공사가 제대로 이뤄졌는지 안전조치 위반사항은 없는지 등을 살펴볼 방침이다. 

 

앞서 경찰은 지난 29일 화재 발생 이후 125명 규모의 수사본부를 꾸려 이번 화재 수사에 착수해 현재까지 시공사 등의 관계자 6명과 목격자 11명 등 28명에 대한 조사를 마쳤고 시공사 등의 핵심 관계자 15명에 대해서는 긴급 출국금지 조치했다. 경찰은 조만간 이들을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세계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우도헌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정치

+

스포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