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기독교총연합회, 취약계층 위해 5000만원 후원

신종모 기자 신종모 기자 / 기사승인 : 2021-04-06 11:06:20
  • -
  • +
  • 인쇄
13년째 ‘사랑의 쌀 모으기 운동’ 등 매년 후원 활동 지속

▲ 천안시기독교총연합회가 지난 5일 하늘샘교회에서 천안시 취약계층을 위한 후원금 5000만원을 천안시복지재단에 전달했다/사진 = 천안시 제공.


[세계투데이 = 신종모 기자] 천안시기독교총연합회(이하 천기총)가 지난 5일 하늘샘교회(신방동 소재)에서 지역 내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후원금 5000만원을 천안시복지재단에 전달했다고 6일 밝혔다.
 

천기총은 해마다 상반기 부활절연합예배를 통해 부활의 기쁨을 선포하고, 13년째 사랑의 쌀 모으기 운동을 펼쳐 1000포(20kg 기준)를 지속적으로 후원하고 있다.
 

김신점 목사는 “많은 성도의 뜻을 모은 이번 기부를 통해 천안시 복지향상과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보탬이 되고, 이러한 과정에서 예수부활의 기쁨을 나누고자 한다”고 말했다.
 

김갑쇠 이사장은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위해 지속적인 관심과 나눔을 실천해주시는 천안시기독교총연합회에 감사드린다”라며 “전달해주신 뜻깊은 후원금은 소중하게 사용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천안시기독교총연합회는 1971년 출범해 올해 만 50주년을 맞이하는 천안시 700여 교회 13만 성도중심의 기독교연합회로 지역 내 복음화와 바른 인권운동에 힘을 모으고 있다. 김신점 목사는 천기총 51대 회장으로 천안성은교회를 개척하고 해마다 효도관광을 실시해 노인들을 위로하고 있으며, 천안여자상업고등학교에도 10년째 60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하고 있다. 


신종모 기자 jmshin@segyetoday.com 

[저작권자ⓒ 세계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종모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선교

+

경제

+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