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황 "코로나19 백신, 전 세계가 공유해야"

최정은 / 기사승인 : 2020-05-04 06:57:52
  • -
  • +
  • 인쇄

▲ 프란치스코 교황. 바티칸 교황청 제공
프란치스코 교황은 3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개발되면 전 세계가 공유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교황은 주일 강론에서 전 세계적으로 약 350만 명이 감염되고 24만 명 이상의 목숨을 앗아간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항하기 위한 국제 협력을 강조했다.

 

그는 "백신과 치료제를 찾기 위해 투명하고 공정한 방법으로 과학적 역량을 결집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세계 곳곳의 감염자들이 필요한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필수 기술에 대한 보편적 접근을 보장하는 것도 중요하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오는 14일 코로나19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 극복을 위한 국제적인 기도와 금식의 날 제안에 대해 지지 의사를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정치

+

스포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