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기총, 귀국 우크라 선교사 가정에 성금 3000만원 전달

김산 기자 김산 기자 / 기사승인 : 2022-05-09 10:23:10
  • -
  • +
  • 인쇄


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세기총)가 우크라이나 선교사 28가정에 성금 총 3000만원을 전달했다.

 

6일 서울시 종로구 한국교회백주년기념관에서 세기총은 우크라이나 선교사 초청 기도회 및 성금 전달식을 개최했다. 성금은 러시아의 침공으로 귀국한 우크라이나 선교사들 중 16명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1부 기도회에서는 제4대 대표회장 고시영 목사가 이 시대에 누가 다윗이냐를 주제로 말씀을 전했다.

 

 

고 목사는 다윗은 하나님이 살아계심을 증거했는데 이 시대에는 다윗 같은 자가 필요하다이 전쟁의 결과를 알 수는 없지만, 정의의 측면에서 러시아는 패할 것이라고 전했다.

 

2부 성금 전달식에서 대표회장 신화석 목사는 바울처럼 복음만이 아니라 목숨까지도 나누고자 할 때, 이 전쟁이 오히려 복음 확산의 기회가 될 것이라며 빠른 시일 내에 전쟁이 종식되고, 여러분이 다시 선교 현장에서 우크라이나를 회복시키는 일에 큰 역할을 하시길 소망한다고 전했다.

 

전달식에서는 신 대표회장이 세기총 우크라이나 지회장 윤상수 선교사에게 성금을 전달했다.

 

인사를 전한 김영휘 선교사(우크라이나 한선협 증경회장)조속한 시일 내에 전쟁이 종식되고 우크라이나가 빠르게 재건되도록 많은 기도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세계투데이=김산 기자 snae@segyetoday.com

[저작권자ⓒ 세계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산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선교

+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