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훈 서울시장, 장애인단체 면담 나서

우도헌 기자 우도헌 기자 / 기사승인 : 2021-04-20 10:02:16
  • -
  • +
  • 인쇄
제41회 장애인의 날 맞아 22개 장애인단체와 간담회

▲ 서울시청 광장/ 사진 = 서울시 제공.


[세계투데이 = 우도헌 기자] 오세훈 시장이 ‘제41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20일 오후 시청 대회의실(3층)에서 서울시 장애인단체와 간담회를 갖는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시각장애인, 지적발달장애인, 지체장애인 등 장애인 권익보호를 위한 22개 장애인단체 대표와 활동보조인 등 40여명이 참석한다.
 

이번 간담회는 서울시 요청으로 마련된 것으로 오 시장은 후보 시절 서울시 장애인단체와 간담회를 갖고, 소통의 자리를 만들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오 시장은 앞서 14시에는 시청 간담회장2에서 ‘서울시 복지상(장애인인권분야) 시상식’을 열고, 장애인 인권증진에 기여한 시민·단체 6명에게 상패를 수여한다.
 

서울시는 장애를 가졌지만 자립해 전문성을 발휘한 장애인, 장애인이 지역사회에서 자립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 시민과 단체에 지난 2005년부터 장애인인권분야 ‘서울시 복지상’을 수여해오고 있다.
 

서울시는 장애인의 날이 속한 주간을 ‘장애인의 날 기념 주간’으로 운영하면서 다양한 행사를 마련했다. 이번 시상식은 행사 일환으로 열린다.

우도헌 기자 trzzz@segyetoday.com 

[저작권자ⓒ 세계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우도헌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선교

+

경제

+

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