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여야 4당 대표 회동 100분만에 종료…곧 합의문 발표

김효림 기자 / 기사승인 : 2020-02-28 16:59:00
  • -
  • +
  • 인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초당적 협력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28일 국회에서 열린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4당 대표 간 회동이 종료됐다.


회동에는 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 이해찬·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 민생당 유성엽 공동대표, 정의당 심상정 대표가 참석했다.

각 당 대변인은 회동에서 논의한 내용을 토대로 작성된 합의문을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문 대통령은 회동에서 정부가 발표한 민생 안전·경제활력 보강 대책에 대한 내용을 공유하고, 여야에 예산 조기집행 및 추가경정예산(추경)에 대한 국회의 협조를 당부했다.

 

이에 정당 대표들도 경제활력 제고와 민생대책 등과 관련한 의견을 내고 이를 정책에 반영할 것을 요청했다.

[저작권자ⓒ 세계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효림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정치

+

스포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