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진으로부터 안전한 서울시'…전문가 심포지엄 개최

이연숙 기자 / 기사승인 : 2019-12-02 16:12:43
  • -
  • +
  • 인쇄
3일 오후 4시 시청에서 열려…지진 안전 경각심 고취
건축구조기술사, 건축공학과 교수 등 관련 전문가들 모여 토론

▲ 지진으로부터 안전한 서울시 심포지엄 포스터 [서울시 제공]

서울시는 ‘지진으로부터 안전한 서울시’주제로 지진안전 심포지엄을 오는 3일 서울시청 바스락 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경주, 포항 지진 등 한반도에 비교적 큰 지진이 발생함에 따라 우리나라도 더 이상 지진 안전지대가 아니라는 인식이 생기고 있지만 서울시 건축물 내진성능 확보 비율은 16% 정도로 여전히 일반 시민들에게 지진과 내진보강은 접근하기 어려운 분야다.

따라서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건축구조기술사, 건축공학과 교수 등 관련 분야 전문가들이 필로티 구조물, 비구조재 등 건축물 내진성능 개선과 관련된 주제를 갖고 현실적인 대책방안을 안내한다.

우선 시에서 ‘지역건축안전센터 소개 및 민간건축물 내진성능 개선 지원사업 추진 경과’를 설명한다.

이어지는 전문가 발제는 필로티 구조물의 내진성능 보강(이호찬 건축구조기술사회 부회장) 지진 발생시 비구조재에 의한 피해 방지(단국대 이상현 교수) 긴급 피난시설 소개(단국대 엄태성 교수) 순으로 진행된다.

류훈 주택건축본부장은 “이번 전문가 심포지엄을 통해 지진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시키고 민간건축물 내진보강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뜻 깊은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자리가 지속적으로 이뤄져 지진에 안전한 도시환경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연숙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정치

+

이슈 FOCUS

+

스포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