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형강소기업 청년인턴 모집…인건비 250만원 지원

전장헌 선임기자 전장헌 선임기자 / 기사승인 : 2020-10-07 13:02:58
  • -
  • +
  • 인쇄
기업별 최대 2명, 청년인턴 채용진행
현직자‧전문가 코칭 지원 교육으로 실무능력 향상 지원
인턴십 청년 신규채용시 기업 인센티브 2백만 원 지급
▲ 청년인턴제 참가자 모집 포스터. 서울시 제공

 

서울시가 침체된 청년취업시장의 돌파구를 마련하기 위해 150여개 기업에서 청년인턴십을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청년인턴 채용 인건비 월 250만원을 지원해 직무경험을 쌓을 수 있도록 지원하고, 기업에서 인턴십 기간 이후에 직접 채용하면 1인당 2백만원의 인센티브를 지급해 청년인턴십을 정규직 일자리로 연계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661개 서울형 강소기업 중 인턴채용을 희망하는 150여개 강소기업이 직접 청년인턴 채용과정을 진행한다. 선발된 청년은 서울시와 청년인턴 근로계약을 체결한 후 26일부터 12월 31일까지 업종별·직무별 전문화된 분야에서 인건비를 지급받으며 실무를 경험할 수 있게 된다.

기업별 최종 합격자는 서울시와 청년인턴 근로계약을 체결하게 되고 시가 청년인턴에게 인건비 월 250만원(서울형생활임금)을 직접 지급한다.  

시는 인턴십 기간 동안 청년이 직무경험을 쌓는 것은 물론 구직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체계적인 취업지원교육을 지원한다. 인턴십 기간 동안 인턴참여자는 실무에서 접할 수 있는 가상과제를 2~4개 수행하며 현직자.전문가의 코칭으로 개인만의 직무 관련 ‘포트폴리오’를 만들게 된다. 

인턴십 종료 후 참여 청년을 정규직으로 채용할 경우 서울형 강소기업은 1인당 근무환경개선금을 1천 2백만 원까지(기본 1천만원 지급 외에 2백만원 추가 지원) 받게 된다. 정규직 채용 기업의 경우 최대 1천만원의 포상금을 지급하는 우수 서울형 강소기업 선발에서 가점도 부여한다.  

서울형 강소기업 인턴에 참여를 원하는 청년은 서울형 강소기업, 서울일자리포털등 각 홈페이지 채용 공고란에서 기업별 모집내용을 확인 할 수 있다.

지원대상은 만 18~ 34세, 서울시에 거소를 둔 청년 구직자 누구나 인턴 참여가 가능하고 기업별로 요구하는 자격과 증빙자료 외에 서울시 뉴딜일자리 사업참여자에 준하는 채용 관련 서류를 제출해야 한다. 인턴 채용절차를 진행하는 150여개 기업의 리스트와 채용공고는 서울형 강소기업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의승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기업들의 경영 악화와 채용방식 변화로 취업 문턱이 높아지고 있다”며, “청년 구직자들이 중소기업 현장에서 직접 실무경험을 쌓으며 직무능력을 키울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중소기업은 조직문화를 경험한 안정적인 신규 직원을 채용할 수 있도록 청년인턴제도를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전장헌 선임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정치

+

스포츠

+